I gave up My Life to save you. Please do not let Me lose you now. I love you, My children. I weep as I implore you one last time not to reject Me in favour of the deceiver.


항상 죽음을 맞이할 준비를 하고 있어라

salvation in prayerfaith in th worldyoung generation
2011-08-01 23:00

지극히 사랑하는 딸아, 너는 이제 마침내 나와 진정한 일치 속에 있다. 이제 너는 사람들이 나의 아버지의 왕국에 들어가기 위해 회개할 수 있도록 그들의 눈을 뜨게 하도록 도와주는 일이 왜 시급한지 알게 되리라.

오늘날 너무나 많은 이들이 나를 조롱한다. 내 이름이 신자들이 존경하는 마음으로 언급되기라도 하면, 그들 또한 조롱당하고 모욕 받으며 비웃음 당한다. 그 다음으로 나의 이름으로 도전을 받을라치면 화를 내는 이들이 있다. 또한 나를 부인할 뿐만 아니라 나를 증오하기까지 하는 이들도 있다. 믿음에 등을 돌린 이들이 세상에 이토록 많은 적은 결코 없었느니라.

너무도 많은 영혼들이 나 또는 나의 영원하신 아버지께서 현존하신다는 생각을 일절 배척하는 입장을 취한다. 그들은 자신들이 믿든 안 믿든 그것은 중요하지 않으며 자신들의 삶에서 상관이 없다고 생각한다. 신앙이 미지근한 이들 가운데 많은 이들이 나의 가르침에 대해서 말로만 관심을 두지만 대수롭지 않게 외면해버린다. 그들은 자신의 신앙을 위해 헌신할 시간이 나중에 충분히 주어질 것이라고 믿고 있다. 이는 특히 자신의 신앙은 지금 당장 신경 쓸 필요는 없는 것이라고 치부해버리는 젊은 세대에게 일어나는 일이다. 그들은 자신들의 사랑하는 구원자인 나와 나의 영원하신 아버지를 공경할 시간이 앞으로 많이 남아 있다고 여기고 있다. 이는 나이 든 이들이 인생의 후반기에 접어들어서 내세에 대해 생각하기 시작하면서 자신들의 신앙을 다시 불붙이는 경향이 있기 때문이다.

여기서 사람들이 제대로 파악하지 못하고 있는 것은 자신들이 어느 때, 태어날 때부터 노년에 이르기까지 사이의 어느 순간에도 죽을 수 있다는 사실이다. 따라서 사람은 누구나 언제라도 (죽음을 맞이할) 준비가 되어 있어야 한다. 나는 모든 신자들이 도처의 젊은이들에게 나와 나의 영원하신 아버지께서 그들 각자에 대해서 품고 있는 사랑에 그들이 시급히 눈을 뜰 필요성에 대해서 가르쳐주기 위한 분별력을 청하는 기도를 바칠 것을 간청하는 바이다. 그들을 도와 그들이 낙원의 약속에 눈을 뜨도록 하여라. 그것이 내가 나의 젊은 자녀들을 사탄의 오늘날 세상에 퍼트리고 있는 거짓말에 빼앗기지 않도록 하기 위해 너희가 내게 대해 해야 할 의무인 것이다.

점점 가까워지고 있으며 너희들 대부분이 거의 예상치 못할 때에 눈 깜짝할 순간에 현실이 될, 지상에 이룩될 새 낙원을 맞이할 준비를 함에 있어서 자신들의 영혼에 관심을 기울일 시간이 자신들에게 충분하다고 생각하고 있는 이들 모두를 구원하도록 나를 도와다오.

너희의 사랑하는 스승이요 구원자

예수 그리스도